트렌드 코리아 2016 요약

By | 2016/04/08

 

L

‘아프니까 청춘이다’의 저자 김난도 서울대 소비자아동학부 교수와 서울대 소비트렌드 분석센터는 원숭이의 해인 2016년 병신년(丙申年)을 이끌 트렌드를 이렇게 꼽았다.

▲ 크고 작은 사건으로 집단적인 불안장애가 나타나는 ‘과잉근심사회'(Overanxiety Syndrome)

▲ 인터넷의 영향력 확대로 무섭게 성장하는 ‘1인 미디어'(Network of Multichannel Interactive Media)

▲ 브랜드 대신 가치를 따지기 시작한 ‘브랜드의 몰락, 가성비의 약진'(Knockdown of Brands, Rise of Value for Money)

▲ 개념소비가 또 다른 과시의 수단으로 자리잡은 현상을 가리키는 ‘연극적 개념소비'(Ethics on Stage)

▲ 척박해지는 도시생활 속에 친환경주의적·생태주의적 삶을 실천하려는 ‘미래형 자급자족'(Year of Sustainable Cultural Ecology)

▲ 불만스러운 현실에 대한 도피처로 자극적인 것이 주목받는 ‘원초적 본능'(Basic Instict)

▲ 성별, 연령, 소득, 지역 대신 비슷한 취향을 중심으로 모이는 ‘취향공동체'(Society of the LikeMinded) 등이 2016년을 이끌 트렌드로 꼽혔다.

슬라이드1

슬라이드2

슬라이드3

슬라이드4

슬라이드5

슬라이드6

슬라이드7

슬라이드8

슬라이드9

슬라이드10

슬라이드11

슬라이드12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